2021-01-23 11:51 (토)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가락시장 도매법인·다농마트…취약계층 소방시설 전달
상태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가락시장 도매법인·다농마트…취약계층 소방시설 전달
  • 백영대 기자
  • 승인 2018.09.18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락시장 유통인과 함께 송파구 취약계층 주거시설 화재안전 강화 위한 사회공헌 활동

[KNS뉴스통신=백영대 기자]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박현출, 이하 공사)는 지난 11일 가락몰 업무동 대회의실에서 공사, 송파소방서, 가락시장 9개 도매법인, 다농마트 소속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소화기 및 단독경보형감지기 전달식을 개최했다.

이날 전달식을 통해 송파구 취약계층 주거시설 화재안전 강화를 위해 송파구 관내 500가구에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 500세트를 지원하게 된다.

후원에 참여한 공사와 서울청과, 농협(공), 중앙청과, 동화청과, 한국청과, 대아청과, 서울건해, 수협(공), 강동수산, 다농마트는 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 지원 외에도 가락시장 김장행사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더불어, 매년 정기적으로 소방종합훈련, 화재예방캠페인, 재난안전관리위원회를 시행하는 등 재난방지를 위한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날 함께 진행된 ‘화재예방 캠페인’ 에서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공사, 송파소방서, 유통인이 함께 가락몰 판매동 축산, 건해, 수산구역을 다니며, 입주 유통인에게 화재예방과 안전관리에 대한 철저한 주의와 관심을 당부했다.

김승호 공사 건설안전본부장은 “이번 전달식에서 공사와 가락시장 유통인 단체가 합동으로 송파구 관내 취약계층 500가구에 소화기와 감지기를 기증했다”며, “평소 화재예방을 위한 노력도 중요하지만 지역사회와 상생할 수 이런 노력도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김 본부장은 “다가오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화재예방 캠페인을 통해 더욱 안전한 가락시장을 만들겠다고”고 밝혔다.

백영대 기자 kanon333@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