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22:50 (화)
9.13 부동산정책에 ‘도원역 서희스타힐스 크루즈시티’ 분양 시선 집중
상태바
9.13 부동산정책에 ‘도원역 서희스타힐스 크루즈시티’ 분양 시선 집중
  • 김선영 기자
  • 승인 2018.09.17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선영 기자] 지속적인 규제에 이어 9.13 부동산정책이 더해지면서 주택시장에 먹구름이 드리운 가운데 갈 곳 잃은 뭉칫돈이 오피스텔로 향하고 있다. 비교적 적은 투자금이 소요되는 오피스텔은 상대적으로 규제도 덜해 안정적인 소액 투자처로 여겨지고 있다.

실제 지난해 주택시장 안정화에 초점을 맞춘 8.2 대책이 발표되자 오피스텔, 상가 등 수익형부동산 시장으로 유동자금이 쏠리며 당월 상업, 업무용부동산 거래량이 당시 역대 최고치(3만8118건)를 기록한 바 있다.

지난 3월에는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임대업이자상환비율(RTI) 등 강도 높은 대출 규제가 도입되며 당월 거래량이 3만9082건을 기록, 또 다시 최고기록을 경신했다. 특히 한국감정원의 ‘오피스텔 가격동향’에 따르면 지난 6월 오피스텔의 평균 수익률은 5.49%로 오피스(4.49%), 중대형상가(4.39%) 대비 높게 나타났다.

이는 불확실성이 심화된 시장 상황 속에서 보다 안정적인 곳에 투자금이 몰리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따라서 유동인구가 풍부해 손쉽게 임대를 놓을 수 있는 오피스텔이나, 우수한 상품성을 갖춘 오피스텔의 경우 더욱 선호도가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각종 재테크와 투자를 통해 부를 축적한 이들도 투자용 부동산에 집중하는 모양새다. 최근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가 발표한 ‘한국 부자 보고서’에 따르면 금융자산 10억원 이상의 부자들 중 85% 가량이 오피스텔 및 상가 등 투자용 부동산을 보유한 ‘건물주’로 나타났다. 또한 이들 가운데 29% 이상이 향후 수익률이 높을 것으로 기대하는 유망 투자처로 ‘국내 부동산’을 꼽았다.

이러한 가운데 인천 숭의운동장 도시개발구역 일대에서 우수한 입지적 장점과 뛰어난 미래가치까지 갖춘 오피스텔이 분양을 시작해 투자자들과 실수요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인천 도원역 지역주택조합’은 인천 남구 숭의동 180-6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도원역 서희스타힐스 크루즈시티’ 오피스텔(전용면적 23㎡, 29㎡) 240실과 상가 47실의 일반 분양을 진행 중이다.

단지는 아파트 포함 총 1,232가구의 대단지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으며 경인전철 1호선 도원역 초역세권의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어 미래가치는 물론 풍부한 유동인구에 따른 배후수요까지 모두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사업지는 1호선 도원역 및 수인선 숭의역 뿐만 아니라 인천발 KTX 송도역이 인근에 위치한 사통팔달 교통의 중심지다. 게다가 인천발 KTX(예정) 사업이 송도역에서 출발해 안산 초지역과 화성 어천역을 거쳐 경부고속철도와 연결될 계획이어서, 향후 인천 남구 일대가 수도권 사통팔달 교통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 밖에도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인천~김포), 경인고속도로, 제2경인고속도로 등의 고속도로 이용도 쉽다.
 
게다가 도원역을 중심으로 올 들어 인천시가 약 3조원의 예산을 투입하는 ‘원도심 부흥 프로젝트’를 발표한데 이어 사업지 주변으로는 전도관구역 재개발과 뉴스테이 연계형 정비사업구역인 금송 주택재개발(예정) 및 용마루 재개발(예정), 동인천역 재개발(예정), 도화도시개발 등 1만5천여 가구의 개발이 추진 중이어서 향후 지역발전의 가능성을 더욱 높여주고 있다.

단지 앞 지하통로로 도원역 역사와 홈플러스가 연결돼 도원역 역세권 인프라를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또한 세대당 1대의 주차 비율(오피스텔 주차 대수), 빌트인 냉장고, 시스템 에어컨, 드럼 세탁기, 전기 쿡탑, 디지털 도어록 등의 무상 빌트인 시스템이 제공돼 보다 편리한 주거생활이 가능하다.
 
한편 도원역 서희스타힐스 크루즈시티의 홍보관은 인천시 남구 도화동 573-3번지(도화역 2번출구) 일대에 위치한다.

김선영 기자 kn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