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글로벌경제 더블
한국 경기둔화 경고…OECD 경기선행지수 99.2, '16개월째 내리막'

[KNS뉴스통신 조창용 기자] 한국의 경기를 내다볼 수 있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한국 경기선행지수(CLI)가 16개월 연속으로 전월 대비 하락했다.

10일(현지시간) OECD에 따르면 7월 기준 한국의 경기선행지수는 99.2로 전달보다 0.2포인트 하락했다. OECD 경기선행지수는 6~9개월 뒤의 경기 흐름을 예측하는 지표다. 한국은 지난해 4월 이후 전월 대비 하락세를 이어갔다. 지수는 한국은행과 통계청에서 집계하는 제조업 재고순환지표, 장단기 금리차, 수출입물가 비율, 제조업 경기전망지수, 자본재 재고지수, 코스피지수 등 여섯 개 지표를 활용해 산출하고 있다.

OECD 경기선행지수는 기준점인 100을 초과하면 경기 확장, 밑돌면 경기 하강으로 해석할 수 있다. 7월 OECD 회원국 전체 경기선행지수 평균값은 99.7로 전달보다 0.1포인트 하락했다. OECD는 “회원국들의 성장동력이 전반적으로 약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분석했다.

OECD 회원국이 아닌 중국 브라질 러시아 인도 등 이른바 브릭스(BRICs) 국가의 경기 전망은 비교적 양호한 것으로 나왔다. 7월 경기선행지수는 중국이 99.9로 전달보다 0.3포인트 상승했고, 인도는 한 달 전보다 0.2포인트 오른 101.6을 나타냈다. 러시아(100.2)와 브라질(103.1)은 전달보다 하락했다.

조창용 기자  creator20@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조창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정석(定石)’대로의 여행…삼주여행사 조중복 대표[인터뷰] ‘정석(定石)’대로의 여행…삼주여행사 조중복 대표
한국공연예술총연합회 송치만 회장, "케이팝랜드, 블록체인, 코인 면접 설명회 개최...미래를 말한다"한국공연예술총연합회 송치만 회장, "케이팝랜드, 블록체인, 코인 면접 설명회 개최...미래를 말한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