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버스정류장 대형 얼음으로 시민 무더위 식힌다
상태바
수원시, 버스정류장 대형 얼음으로 시민 무더위 식힌다
  • 송인호 기자
  • 승인 2018.08.10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kg 대형 사각얼음 관내 14개소 버스정류장에 2개씩 비치

[KNS뉴스통신=송인호 기자]수원시가 관내 14개 버스정류장에 무더위를 해소해 줄 대형 얼음을 비치했다.

한 시민이 시청 앞 버스정류소에 놓인 얼음을 손으로 만지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사진=수원시 제공>

수원시는 유동인구가 많은 수원역 등 관내 14개 버스정류소에 8일부터 무게가 30kg에 이르는 대형 사각 얼음을 비치했다.

시민들 반응은 무척 좋아 무더위에 버스를 기다리느라 지쳐있던 시민들은 대형 얼음을 손으로 만지기도 하면서 더위를 식혔다.

정류소당 2개씩 비치되는 얼음은 완전히 녹기까지 5~6시간이 걸리며  시는 10일간 시범 운영 후 시민 반응을 살펴 해당 정류소의 얼음 비치 기간을 연장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대형 얼음 주변은 온도가 낮아져 시민들이 무더위를 식히는데 도움이 된다”며 “폭염으로 인한 피해 예방을 위해 적극적으로 대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인호 기자 kns1@kns.tv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