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더블
서울시교육청, 교육감 소통 플랫폼 ‘시민‧학생 청원게시판’ 오픈10일부터 교육청 홈페이지 내 열린교육감실에서 본격 운영
▲ 오는 10일부터 오픈되는 서울시교육청 ‘시민․학생 청원게시판’ (사진=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 캡쳐)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이 교육감과 시민·학생이 서울교육현안 및 정책과 관련된 의견을 소통하기 위해 오는 10일부터 ‘시민‧학생 청원제도’를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민‧학생 청원제도’는 청와대의 국민청원을 벤치마킹했다. 청원을 희망하는 시민과 학생은 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 내 열린교육감실에 시민·학생 청원게시판에 서울교육현안 및 정책과 관련된 청원을 올리면 등록일로부터 30일 동안, 시민 1만명 또는 학생 1천명 이상의 동의를 받으면 교육감이 청원마감일로부터 30일 이내 답변하는 제도이다.

특히, 학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기 위해 ‘학생 청원게시판’을 별도로 구성했으며 청원게시판의 접근성과 개방성을 높이기 위해 일체의 인증절차 없이 청원 글을 작성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청원에 동의할 시에는 SNS를 통해 간편하게 인증할 수 있는 방식을 적용했다.

서울시교육청은 청원게시판을 통해 청원되는 다양한 요구를 정책화해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교육도시 서울'을 만들어 가겠다고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