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 정치 더블
서철모 시장 1번공약 '행복화성 1번가' 인기만발개설한달째 3천건 가까이 접수 시민큰호응 보여

[KNS뉴스통신=정양수 기자] 민선 7기 서철모 화성시장이 첫번째로 시도하고 있는 시민정책 제안 프로젝트 '행복화성 1번가'가 뜨거운 열기속에 이어지고 있다.

이 행복화성1번가는 시민들이 직접 필요한 정책을 제안할 수 있는 제도인 가운데 개설 한 달 만에 3천건 가까운 시민제안이 쏟아지면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서철모 시장의 제1호 공약 사항으로 앞서 문재인 대통령 취임 초기 국정기획자문위원회가 운영한 '광화문 1번가'처럼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시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9일 시에 따르면 지난 8일 기준 총 2천848건이 접수된 가운데 개인 민원부터 경기도나 중앙부처와의 협업이 필요한 정책까지 폭넓은 의견이 담겨 눈길을 끈다.

분야별로는 교통 1천30건(36.17%), 환경 714건(25.07%), 행정 317건(11.13%), 교육 229건(8.04%) 등의 순이었으며 '방학 중 급식실 이용', '공공주택 장애인 의무주차대수 현실화', '동탄호수공원 내실화', '화성호 습지보호' 등 시민 삶의 질과 관련된 의견이 주를 이뤘다.

앞으로 시는 9월 초까지 시민제안을 접수받아 9월 중순까지는 내부 검토와 실행 가능성 여부를 마치겠다는 방침이다.

또한 사회적 약자와 소외계층을 위한 제안, 시 재정이 어려울 때 새로운 수익모델이 될 수 있는 제안, 작더라도 시민불편과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제안 등에 중점을 두고 있다.

선택된 제안은 서 시장 취임 100일을 맞아 10월경 공약으로 발표할 예정이며, 이후에는 시민 상시제안창구인 시민소통광장으로 통합 운영해 지속적으로 시민들과 소통할 계획이다.

한편, 화성행복 1번가는 화성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접속할 수 있으며, 화성시민 또는 관내 소재 사업장 임직원이면 누구나 정책제안이 가능하다. 정책제안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행복화성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양수 기자  ys92king@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정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