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북 정치 더블
충북농기원-농촌진흥청, 참깨‧땅콩 우량 계통 현장평가회 개최
충북농기원은 8일 농촌진흐으청과 함께 참깨 땅콩 개발 현장평가회를 공동 개최했다. <사진 제공=충청북도>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은 8일 농촌진흥청, 전국 도 농업기술원 및 관련 전문위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충북지역 특성에 맞는 참깨, 땅콩 개발을 위한 현장평가회를 농촌진흥청과 공동 개최했다.

이번 평가회는 농촌진흥청과 각도 농업기술원에서 수행하고 있는 ‘참깨, 땅콩 우량계통 지역적응시험’ 평가를 위해 진행됐으며, 평가에서 우수한 계통은 직무육성품종선정위원회를 거쳐 품종보호 출원 하게 됐다.

또, 최종심사 후 농업인에게 보급할 수 있는 신품종이 만들어지게 된다.

또한, 평가회는 참깨는 수량성과 기름함량이 높고 역병 등 병해충에 강한 품종, 땅콩은 수량성과 불포화지방산인 올레인산 함량이 높은 품종 선발에 중점을 뒀다

참깨, 땅콩 우량계통 지역적응 시험과 평가를 통해 지난해에는 참깨에서 내병성과 기름 함량이 높은 ‘금옥’, 조생종인 ‘조백’을 육성했고, 땅콩에서는 알이 굵고 수량이 많은 ‘세원’ 품종을 육성한바 있다.

올해는 참깨 ‘밀양 61호’ 및 ‘67호’가 내병성에 강한 특성을 나타냈다.

도 농업기술원 윤철구 특작팀장은 “충북 지역 기후 특성에 맞고 수량성과 기능성이 높은 참깨, 땅콩을 지속적으로 선발‧육성해 농가에 보급함과 동시에 논 재배에 적당한 품종을 선정, 논 타작물 재배 면적을 확대해 농업인들의 소득 향상에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건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2019 유망 벤처기업 - BJT 김한주 대표[인터뷰] 2019 유망 벤처기업 - BJT 김한주 대표
[신년 인터뷰] 송재복 (사)유네스코 전주음식창의도시 시민네트워크 대표를 만나다[신년 인터뷰] 송재복 (사)유네스코 전주음식창의도시 시민네트워크 대표를 만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