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더블
김부겸 장관, 폭염 현장 점검…무더위 야간 쉼터 방문
김부겸 장관이 6일 오후 서울시 노원구청에 마련된 무더위 야간 쉼터를 찾아 오승록 노원구청장의 설명을 들으며 쉼터 운영현황을 점검하고 있다<사진=행정안전부>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지난 6일 서울 노원구청에 설치된 잠자리 제공 무더위 야간 쉼터를 찾아 폭염 현장을 점검했다.

김부겸 장관은 이날 일일자원봉사자로서 무더위 쉼터를 이용하시는 어르신들의 자택을 찾아 위문한 뒤 차량으로 무더위 야간 쉼터로 안내하고 쉼터를 이용하고 있는 다른 어르신들과 인사를 나누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 장관은 또 어르신 돌보미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어르신들에게 손 마사지를 하는 한편 무더위 야간 쉼터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김 장관은 이 자리에서 “폭염에 취약한 분들에 대한 정부의 대책과 노력도 중요하지만 국민 여러분들께서도 고향에 계신 부모님, 친지에게 수시로 전화 안부와 폭염 행동요령을 적극 안내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울 노원구에서 운영하고 있는 무더위 야간 쉼터는 9개소로 그동안 낮에만 운영하던 무더위 쉼터를 야간에도 개방하고 있다.

김린 기자  gr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