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7 22:52 (일)
고령군, 폭염 장기화 '더위 잡기' 살수차 운영
상태바
고령군, 폭염 장기화 '더위 잡기' 살수차 운영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8.07.30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령군.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고령군은 36℃가 웃도는 폭염이 지속됨에 따라 밤에도 최저기온이 25℃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에 시달리고 있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8일부터 오후 4시~8시 사이에 대가야읍 시가지와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살수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살수작업으로 한낮에 달궈진 아스팔트 도로의 열섬을 낮춰 열대야 해소에 도움을 주고, 도로변 먼지를 제거해 쾌적한 환경과 무더위에 지친 군민들에게 시원함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앞으로 보름 정도 폭염이 계속될 것이라는 기상청의 예보에 따라 폭염이 끝날 때 까지 지속 추진 할 계획이다.

고령군 관계자는 “낮시간(12~16시) 동안에는 논밭일 등 야외활동을 최대 한 자제하고, 부득이 외출할 때는 가벼운 옷차림과 창이 넓은 모자를 착용하고 물병을 꼭 휴대할 것”을 당부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