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7 23:02 (화)
이산가족 상봉행사 시설 개보수단 22명 9일 방북
상태바
이산가족 상봉행사 시설 개보수단 22명 9일 방북
  • 김관일 기자
  • 승인 2018.07.07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15일 선발대 파견 전까지 공사 진행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8.15 계기 이산가족 상봉행사가 오는 8월 20일부터 26일까지 예정된 가운데 행사 준비를 위한 금강산 시설 개보수단이 오는 9일 방북,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지난 6일 통일부가 밝혔다.

시설 개보수는 지난 6월 27일부터 29일까지 이루어진 시설 점검단의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이산가족 면회소 등 상봉 행사 관련 시설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오는 8월 15일 선발대 파견 전까지 공사가 계속된다.

오는 9일 방북 인원은 통일부 이산가족과장을 단장으로 적십자사, 현대아산, 협력업체 기술자 등 총 22명으로 구성되며, 앞으로 개보수 진행 상황에 따라 분야별 기술 인력이 현지 상주 및 단기 출·입경 방식으로 순차 방북하게 된다.

정부는 8.15 계기 이산가족 상봉 행사가 차질 없이 진행되도록 상봉 행사 시설 개보수와 상봉 행사 준비에 만전을 기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