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3:45 (월)
‘허태정 발가락’ “공장프레스에 잘렸다?”
상태바
‘허태정 발가락’ “공장프레스에 잘렸다?”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6.12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미애 대표 지원유세서 밝혀... 과거 ‘공사장 철근에 다쳤다’는 주장과 달라
박성효 후보측 논평 발표, ”당 대표까지 거짓말에 동조하고 나섰다“ 비난
허태정 후보

[KNS뉴스통신=조영민 기자] 박성효 자유한국당 대전시장 후보측은 ‘허태정 후보의 발가락 의혹’과 관련, 더불어민주당 대표까지 거짓말에 동조하고 나섰다고 비난했다.

박성효 후보측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2일 오후 허 후보 지원유세에 나서 “대전시장 선거에 나선 허태정 후보의 발가락이 공장에서 일하다 프레스에 잘려나갔다고 말했다”며 비난 논평을 냈다.

박 후보측은 “그동안 허 후보는 ‘건설현장에서 철근이 떨어져 발가락이 다쳤다”고 주장해왔다며 “시민들을 우롱하는 여당 후보와 여당 대표의 행태에 참담함을 금할 수 없다”고 밝혔다.

또 “추미애 대표는 허 후보의 발가락을 정말 보았는가? 철근에 의해 다친 사고인지, 공장 프레스에 의해 잘렸는지”라며 “추 대표는 허 후보의 발가락 자해 의혹에 더해 병역기피 의혹, 허위진단서 발급 의혹, 무자격 장애등급 판정 의혹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가”라고 반문했다.

조영민 기자 dtn@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