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6.13지방선거
김경대 용산구청장 후보, ‘우리동네 희망찾기’로 동별 개발 매진...표심 호소3선 용산구의원 경험, 경륜과 40대 젊은 신선함 두루 갖춰
▲ 김경대 용산구청장 후보의 ‘우리동네 희망찾기’ 프로젝트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김경대 용산구청장 후보(자유한국당)가 6.13 지방선거를 하루 앞두고 ‘용산 발전 6대 비전’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며 용산구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김경대 후보는 △중단했던 개발 재개 △명품교육 도시화 △계층별 통합맞춤 복지 프로젝트 △재난방지 체계 확립 △지역경제 활성화 △투명하고 열린 행정을 약속했다.

남산주변의 고도제한 완화를 이뤄내겠다고 선포한 김 후보는 용산민족공원을 세계적인 생태공원으로 조성할 것도 약속했다.

인터넷 수능방송 도입으로 사교육비 걱정 없는 교육환경을 구축함과 동시에 임산부 출산시 출산기본용품이 담긴 ‘마더 박스’를 지급해 출산을 장려하겠다고 공약했다.

▲ 김경대 후보가 지역밀착형 공약을 실현하기 위해 골목골목을 다니며 주민들과 소통하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또한 최근 용산역 부근 건물붕괴 사고 사례를 교훈삼아 ‘용산안전지도’를 수립, 용산구 재난안전 컨트롤타워를 신설하고 재난안전 체험장을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전자상가-용문시장-용산역-새남터성지-경의선숲길-효창공원’으로 이어지는 용산 서부지역 역사 관광 문화 클러스터를 조성해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키겠다고 약속했다.

더불어 전국 최하위 재정지표 순위를 기록한 용산구의 예산대비 채무비율, 공기업 부채비율, 지방세 징수율, 세외수입 체납액 관리 비율 등을 개선하기 위해 획기적인 인센티브 성과제도를 도입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경대 후보는 ‘우리동네 희망찾기’ 프로젝트를 통해 각 동별 현실을 반영해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선언했다.

오영세 기자  allright503@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