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광주/전남 교육/학교 더블
AF 인베스트먼트 양관운 대표, 전남대 발전기금 12억 쾌척개인기부자 가운데 최고액, 정병석 총장 감사 뜻 전해
양관운대표 발전기금 12억 쾌척

[KNS뉴스통신=방계홍 기자] 양관운 AF 인베스트먼트 대표가 전남대학교에 발전기금 12억원을 기부했다.

이는 지금까지 전남대 발전기금 개인 기부자 가운데 최고 금액이다.

양 대표는 최근 정병석 전남대 총장을 찾아 모교인 전남대학교를 위해 발전기금을 기탁할 뜻을 밝혔고, 지난 8일 개교기념식에서 동생이 대신 기금을 전달했다.

양 대표는 지난 2002년 전남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한 동문이다.

그는 지난 2009년부터 광주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의 학비지원을 위한 기부활동 등을 꾸준히 실천해 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광주지역 제9호 회원이기도 하다.

정병석 총장은 이날 양 대표의 동생을 통해 감사패를 전달하고, “기부자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대학발전을 위해 유용하게 사용하겠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방계홍 기자  chunsapan2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방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빙온젤아이스 전문기업 타스씨앤엠 김진기 회장[인터뷰] 빙온젤아이스 전문기업 타스씨앤엠 김진기 회장
[인터뷰]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지사 후보[인터뷰]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지사 후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