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북한 더블
트럼프 “北과 진짜 합의 여부 곧 알게 될 것“북미정상회담 결과에 대한 기대감 표명
사진=로이터

[KNS뉴스통신=김성환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을 앞두고 “과거와는 다른 진짜 합의가 이뤄질지 여부를 곧 알게 될 것”이라면서 기대감을 표명했다.

김 위원장과의 정상회담을 위해 지난 10일부터 싱가포르를 방문 중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를 통해 “(북·미 양측) 참모 및 대표단 간의 (실무)협의가 잘, 그리고 신속히 진행됐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성 김 필리핀주재 미국대사와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을 양측 대표로 하는 북·미 정상회담 실무협의팀은 전날 오전과 오후 그리고 밤늦게까지 정상회담 의제 등에 대한 최종 조율 작업을 벌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그것(실무회담)은 결국엔 중요하지 않다”고도 언급, 이날 회담에서 자신과 김 위원장 간의 최종 담판이 벌어질 수 있음을 시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비방자들(Haters)과 패배자들(Loosers)은 내가 (북한과) 회담을 하면 미국에 커다란 손실이 된다고 했다”면서 “(그러나) 우린 억류, (핵)실험과 연구, 그리고 미사일 발사를 중단시켰다”고 지금까지의 성과를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처음부터 내가 잘못됐다고 지적한 전문가들은 이젠 더 할 말이 없을 것”이라면서 “우린 괜찮을 거다(We will be fine)”라면서 회담결과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싱가포르 시간 오전 10시, 한국시간 오전 10시)부터 센토사섬 소재 카펠라호텔에서 김 위원장과 만나 북한의 비핵화와 체제안전 보장 문제, 그리고 북미 관계 개선방안 등을 주요 의제로 하는 정상회담을 한다.

김성환 기자  sportsman85@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