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더블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후보, 세운상가 메이커시티 광장에서 첫날 유세 펼쳐미래교육 4년 완성할 '노크선거', '경청투어' 대장정 올라
▲ 지난 25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인사말하는 조희연 교육감 후보 (사진=안현준 기자)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후보는 6·13 지방선거 첫날 유세를 31일 오전 8시부터 종로4가 세운상가 앞 메이커 시티 세운 광장에서 한다고 밝혔다. 조희연 후보는 이 유세를 시작으로 13일간의 서울교육감 재선을 위한 본격적인 표심잡기에 나선다.

‘혁신교육 4년을 미래교육 4년으로’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미래를 강조한 조희연 후보캠프는 본 선거 첫날 유세를 시작하며 이번 선거의 의미를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장소로 메이커시티 광장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조 후보는 이날 첫 번째 유세연설에서 4년간의 교육감 임기를 마치고 재선에 나선 이유와 4년간의 실적, 새로운 4년의 각오를 밝히며 학부모와 시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할 것으로 보인다.

종로4가 세운상가 앞 메이커씨티는 4차 산업혁명과 미래교육의 메카로 부상하는 곳으로 과거 중소제조업의 성지였던 세운상가가 오랫동안 침체되어 있다가 최근에 새로 리모델링된 곳이다.

조희연 후보는 첫날 유세를 마치고 거리유세에 나서 다양한 시민과 만나며 학부모와 시민의 마음을 두드리고 다가서는 ‘노크선거’, ‘경청투어’의 대장정에 나선다.

오영세 기자  kns.50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국민의 안전지킴이, 진채빈 전북지부장을 만나국민의 안전지킴이, 진채빈 전북지부장을 만나
[인터뷰 영상] 강남밝은안과 이무일 원장과 함께 알아보는 ‘눈 건강 관리법’[인터뷰 영상] 강남밝은안과 이무일 원장과 함께 알아보는 ‘눈 건강 관리법’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