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23:02 (목)
송아영, 세종에 '숲산후조리원 설립' 피력
상태바
송아영, 세종에 '숲산후조리원 설립' 피력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5.29 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진국형 보육지원체계 확립

28일 송아영 자유한국당 세종시장 후보가 오후 세종시 나성동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세종 정론회 기자간담회를 통해 설명을 하고 있다.<사진=조영민 기자>

[KNS뉴스통신=조영민 기자] 송아영 자유한국당 세종시장 후보가 28일 젊은 부부들을 위해 숲산후조리원을 설립하겠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송 후보는 “하루에 300명씩 태어나는 세종시에서 전국 유일한 여성기초단체장 후보로 아이 낳기 좋은 도시를 만들겠다. 현재 아이를 낳으면 산후조리원에 400여만 원이란 부담스러운 금액이 소요되고 있다”며 “젊은 부부들을 위해 숲속에 150여만 원 정도의 저렴한 숲산후조리원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설명했다.

또한 “숲산후조리원은 날마다 검진 할 수 있는 시설로 다문화 가정이나 차상위 계층은 50%를 저감해 운영하겠다”며 구체적인 계획도 내놨다.

또 송 후보는 세종시를 선진국형 보육지원체계로 확립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이어 "학부모들이 방과 후와 주말에도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보육시스템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면서 "학부모들의 사교육비를 줄이기 위해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무료급식도 시행하겠다"고 공약했다.

마지막으로 송 후보는 “세종시가 여성친화도시로서 여성들의 삶과 일이 조화된 기회를 제공해 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영민 기자 dtn@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