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16:59 (월)
대전마케팅공사, 오는 9월 아시아물위원회 개최지 확정
상태바
대전마케팅공사, 오는 9월 아시아물위원회 개최지 확정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5.28 0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와 대전마케팅공사는 26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아시아물위원회(AWC;Asia Water Council) 회의에서 대전이 AWC 제7차 이사회 개최지로 최종 확정되었다고 밝혔다.<사진=대전마케팅공사>

[KNS뉴스통신=조영민 기자] 대전시와 대전마케팅공사는 26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아시아물위원회(AWC;Asia Water Council) 회의에서 대전이 AWC 제7차 이사회 개최지로 최종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제7차 AWC 이사회는 올해 9월 10일부터 11일까지 2일간 개최되며 약 200명의 아시아 물 분야 정책 결정자들과 국제기구 인사들이 이 회의를 위해 대전을 방문할 예정이다.

아시아물위원회(AWC)는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 정부 및 물 분야 공공기관, 세계은행, 아시아개발은행, UN 식량농업기구, 유네스코 등 국제기구, 민간기업, NGO 등 130여개 회원기관으로 이루어졌으며, 2015년 대구에서 개최된 세계물포럼(World Water Forum)이후 한국 정부와 K-water(한국수자원공사)가 주도하여 2016년 3월 창립한 아시아 최대 규모의 물 분야 국제 협의체이다.

또한 AWC는 아시아 지역의 수자원 확보, ‘스마트 물관리’ 등 수자원 관리 기술, 수력 발전, 기후변화대응, 공적개발원조 등 아시아 각국이 당면한 물 문제의 실질적인 해결과 ‘아시아국제물주간(Asia International Water Week)’ 개최 등을 심도 있게 논의한다.

최철규 사장은 “이번 유치는 K-water를 비롯해 아시아 지역 여러 물 관련 기관들과 협력 강화는 물론 향후 다양하고 권위있는 물 분야 국제회의를 대전에 유치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대전시와 공사는 대전이 물산업 국제협력과 교류의 중심지로 발돋음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영민 기자 dtn@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