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4 14:05 (일)
‘고령사랑상품권’ 총 판매금액 200억 넘어서
상태바
‘고령사랑상품권’ 총 판매금액 200억 넘어서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8.05.18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령사랑상품권. <사진=고령군>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고령군은 지역 내 소비 촉진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1999년부터 ‘고령사랑상품권’을 발행해 운영 중이며, 5월 현재 총 판매금액이 200억원을 넘어 섰다고 밝혔다.

특히, 군청, 기업체, 행정기관, 금융기관, 사회단체 등 상품권을 구매 및 사용함으로써 외부자금 유입 및 지역 상가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군청에서 공무원 급여, 당직비, 전입장려금 등으로 매월 1억3000만원 정도, 기업체(정금산업, 해원산업, 효성금속(주), 효성케스텍(주) 등)에서 1500만원, 금융기관(농협중앙회, 우체국, 산림조합, 대구은행 등), 학교(대가야고등학교, 고령중학교, 다산중학교 등), 행정기관(고령교육지원청 등)에서 1500만원 정도 정기적으로 상품권을 구매하고 있다.

고령군은 상품권 거래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상품권 거래처를 15개소로 확대(당초 1개소), 상품권 구매 시 일정비율의 포인트가 적립되며, 적립급액이 1만원 이상 일 경우 상품권으로 교환해 주고 있다.

또한 지역 내 전 금융기관(단, 우체국 제외)에 신분증을 지참하고 방문해 현금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해 구매 접근성을 높이고, 상품권 구매 시 개인은 월 50만원 한도내에서 3%, 단체는 월 400만원 한도내에서 1% 적립, 적립금액이 1만원 이상 될 경우 상품권으로 교환해 준다. (단 단체 중 관공서, 금융기관, 사회단체 등 비영리법은 포인트 미적립)

고령사랑상품권은 시장, 음식점, 마트, 주유소, 소규모 식품점(곡물, 육류, 과실, 채소 등), 병·의원, 학원 등 고령사랑상품권 가맹점(500개소)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으며, 현금영수증도 발급받을 수 있다.

고령군 관계자는 “관내 금융기관(우체국 제외) 어디에서나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고, 상품권 구매 시 포인트가 적립되는 만큼,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기업체, 유관기관, 사회단체, 주민 등 상품권 구매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장완익 기자 jwi600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