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북한 더블
中 외교부 “北 참관단, 개혁개방 성취 보러 방중”“시 주석·김 위원장의 공동 인식 실천하는 구체적 조치”

[KNS뉴스통신=김성환 기자] 중국 외교부가 북한 노동당 고위간부들로 구성된 ‘친선 참관단’이 중국의 개혁개방 성취를 보러 중국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5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 노동당 참관단의 방문 목적에 대해 이같이 말하며 “이번 방문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달성한 중요한 공동 인식을 실천하는 구체적인 조치”라고 설명했다.

루 대변인은 “북한 참관단은 중국 내 경제 건설 및 개혁개방의 성취를 참관할 것”이라면서 “양당이 ‘치국이정’(治國理政, 시진핑 주석의의 국가 통치 이념) 경험에 대해 교류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태성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북한의 친선참관단은 지난 14일 베이징에 도착한 후, 김정은 위원장이 지난 3월 방중 당시 찾았던 중국의 실리콘밸리 중관춘 과학원 문헌정보중심을 둘러봤다.

이어 15일에는 중국 농업과학원 작물과학연구원에 도착해 과학원 고위 관계자들과 의견을 교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참관단은 베이징시 등 주요 도시 관계자들과도 회동해 중국의 발전 현황을 참관하는 한편 경협을 모색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성환 기자  sportsman85@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성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