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북한 더블
16일 판문점서 南北 고위급회담4.27 판문점선언 후속 이행방안 논의
적십자회담·장성급회담 일정도 협의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16일 개최되는 남북고위급회담에 우리측 수석대표로 참가할 것으로 알려진 조명균 통일부 장관 <사진=안현준 기자>

[KNS뉴스통신=조수연 기자] 통일부는 4.27 판문점선언 이행방안 협의를 위한 남북고위급회담을 16일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개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15일 “당초 정부가 지난 8일 북측에 개최 날짜를 14일로 제의했고 북측이 오늘 통지문을 통해 16일로 수정 제의해 와 정부가 이를 수용했다”고 전했다.

이번 고위급회담에 참석할 우리측 대표단은 조명균 통일부장관을 수석대표로 5명 내외의 대표단이 구성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북측은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을 단장으로 김윤혁 철도성 부상, 원길우 체육성 부상, 박용일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 박명철 민족경제협력위원회 부위원장 등 5명으로 구성된 대표단을 파견한다고 통보했다.

남북은 이번 고위급회담에서 판문점선언에 명시된 남북 간 철도 연결 사업과 아시안게임 남북 단일팀 구성 문제를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8.15 이산가족 상봉 행사 준비를 위한 적십자회담과 장성급회담 일정도 협의할 전망이다.

통일부는 “이번 남북고위급회담을 통해 판문점선언 이행방안을 북측과 구체적으로 협의하고 충실하게 이행함으로써 남북관계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항구적인 한반도 평화정착의 토대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조수연 기자  soo@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조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