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울산 정치 6.13지방선거
울산 동구청장 송인국 예비후보 바른미래당 입당

[KNS뉴스통신=강경복 기자] 울산 동구청장 무소속 예비후보인 송인국 전 울산시의원이 바른미래당에 입당했다.

송 예비후보는 14일 바른미래당 입당 기자회견을 통해 “분열정치를 끝내고 새로운 대안정당으로 대한민국의 미래를 이끌어 가고자 하는 바른미래당에 입당해 동구청장 예비후보로 나선다”고 밝혔다.

그는 “‘국민통합, 정의롭고 따뜻한 대한민국’ 이라는 창당목적과 낡고 부패한 기득권 보수와 무책임하고 위험한 진보의 극단적 대립으로 민생은 외면당하고 진영의 논리에서 헤어나지 못한다는 시대인식에 공감하며 함께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또 송 예비후보는 “염포산 터널 무료화, 정리해고 반대, 자영업 활성화를 실현하기 위해 고뇌에 찬 결단으로 바른미래당 동구청장 후보로 출마하게 된 충정을 잘 헤아려 주길 바란다”며 “바른미래당과 함께 뜻을 모으고 힘을 모아 비정규직의 차별없는 노동문화를 정착하며 자영업 활성화로 미래먹거리 산업과 조선해양플랜트 산업을 육성발전 시키겠다”고 했다.

한편 이미 출마를 선언한 손삼호 동구청장 예비후보와 송인국 예비후보는 중앙당에 공천을 신청해 놓은 상태이다.

강경복 기자  bbk3038@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강경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