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6 23:02 (목)
예산군, 내포신도시 첫 임대아파트 본격 착수
상태바
예산군, 내포신도시 첫 임대아파트 본격 착수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4.21 0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대 아파트 854세대 공급으로 내포신도시개발 불균형 해소 및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내포신도시 내 예산지역 RM-6블록에 공급하는 LH공공임대아파트 조감도.<사진=예산군>

[KNS뉴스통신=조영민 기자] 예산군은 지난 12월 내포신도시 예산지역 이지더원아파트 첫 입주에 이어 금년 LH공공임대아파트 착공으로 내포신도시 공동주택 개발이 본격 착수됐다고 20일 밝혔다.

내포신도시 내 예산지역 RM-6블록에 공급하는 LH공공임대아파트는 2013년 12월 26일 국토교통부 승인 후 부지조성 공사가 마무리되면서 올해 2월 27일 자로 착공신고가 수리됐다.

이번에 공급되는 LH아파트는 국민임대 604세대(전용면적 ▲26㎡ 192세대 ▲37㎡ 276세대 ▲46㎡ 136세대), 영구임대 250세대(전용면적 ▲25㎡ 총 854세대 규모로 2019년 12월 말 준공 예정이다.

군은 지역 최대 이슈인 내포신도시 개발 시차에 따른 불균형 해소를 위해 지난 2월 예산지역 주택건설사업승인을 득한 주택건설사업 시행사를 방문해 공동주택 조기 착공을 건의한 바 있다. 이번에 854세대의 대규모 공공임대아파트가 착공됨에 따라 서민 주거문제 해소와 내포신도시 균형발전에 큰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내포신도시 LH공공임대아파트 현장사무실을 방문한 황선봉 군수는 “안전사고 없이 준공까지 최선을 다해 양질의 아파트를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조영민 기자 dtn@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