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 싱글
'훈훈' 강동호, 일본 영화 감독 "백마 탄 왕자님 급의 캐릭터" 발언 눈길
강동호 사진=강동호 사회관계망서비스 캡처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강동호의 성추행 무혐의가 밝혀지며 팬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이에 과거 출연한 이마이즈미 리키야 감독의 '좋아해, 너를' 영화 속 출연한 강동호 관련 비하인드 스토리가 흥미롭다.

이마이즈미 리키야 감독은 보통의 연애, 현실 로맨스를 다룬 다수의 기존 작품들로 인해 ‘일본의 홍상수’로 불리며 주목받고 있는 차세대 감독이다.

이마이즈미 리키야 감독의 영화 ‘좋아해, 너를'에 특별 출연한 강동호는 황민현이 연기한 상수 역을 연기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영상 속 강동호와 아론은 김종현이 맡은 지우 역의 학원 친구로 특별 출연했다.

이들은 “다른 역할을 한다면?”이라는 질문을 받았다.

강동호는 황민현이 맡은 상수 역을 꼽으며 “멋지기도 하고 키스신이 있어서 부러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좋아해, 너를’ 제작 당시 이마이즈미 리키야 감독은 “한국 아이돌 출신인 뉴이스트가 캐스팅되어 백마 탄 왕자님 급의 캐릭터가 등장하는 판타지 로맨스를 만들어야 하나 고민을 했는데, 제작사에서 아이돌 영화로 만들지 않아도 된다는 이야기를 듣고서 안심을 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황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영원한 뮤지컬 디바 박해미, 키스 앤 메이크업이 드리는 선물[인터뷰] 영원한 뮤지컬 디바 박해미, 키스 앤 메이크업이 드리는 선물
[인터뷰] 20년 조연배우 신성식의 영화인생[인터뷰] 20년 조연배우 신성식의 영화인생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