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육 더블
주 인도네시아 김창범 대사, 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Jiks) 방문해 교직원 격려
▲ Jiks 방문해 교직원을 격려한 인도네시아 김창범 대사가 학교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오른쪽부터 김종인 초등교감, 김창학 중등교감, 김창범 대사, 백우정 교장, 옥미선 영사, 안성록 실장 (사진=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

[KNS뉴스통신=오영세 기자] 지난 2월 인도네시아대사로 부임한 김창범 대사가 3월 16일 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Jiks, 교장 백우정)를 방문해 학교현황을 청취하고 교직원들과 만남의 행사를 가졌다.

김창범 대사는 이날 Jiks 교장실에서 백우정 교장으로부터 학교 운영현황 및 주요 현안보고를 받았다.

2003년 주인도네시아 참사관으로 근무한 경험이 있는 신임 김창범 대사는 인사말을 통해 “Jiks 방문은 자녀가 졸업한 학교이기에 더욱더 친밀감이 든다며 친정에 온 느낌”이라고 방문 소감을 말하면서 “Jiks의 발전을 위해 대사관 차원에서 적극지원하고 대사관 직원들의 재능기부차원에서 진로체험에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코이카 등 한국진출기업등과 연계해 학교 프로그램을 지원하도록 하는 등 대사관에서도 Jiks의 교육과정을 적극 돕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김 대사는 바쁜 일정속에서 학기별 1회씩 학교를 방문해 특강을 약속하기도 했다.

이날 백우정 교장은 학교현안인 통학거리 문제해결을 위해 ‘기숙사 건립’과 교육의 질 향상을 위해 ‘파견교사 확대’를 건의했고 김 대사는 이날 동행한 옥미선 영사에게 본국정부와 협의하여 해결책을 제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자카르타한국국제학교는 지난 3월초 서울형 혁신학교 정책에 깊숙이 참여했던 김창학 교감이 이 학교에 중등교감으로 부임하면서 현장 전문가인 김 교감의 다양한 현장경험이 수업혁신으로 접목돼 제2의 전성기를 기대하고 있다.

오영세 기자  kns.50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오영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한국공연예술총연합회 송치만 회장, "케이팝랜드, 블록체인, 코인 면접 설명회 개최...미래를 말한다"한국공연예술총연합회 송치만 회장, "케이팝랜드, 블록체인, 코인 면접 설명회 개최...미래를 말한다"
[인터뷰] The Belle 웨딩 장윤정 대표 "고객과 함께 동행하는 마음으로"[인터뷰] The Belle 웨딩 장윤정 대표 "고객과 함께 동행하는 마음으로"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