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더블
남북 합의 소식보다 화제된 홍준표 '기획' 발언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청와대에서 열린 오찬 자리에서 임종석 비서실장을 향해 한 발언이 잘 기획된 발언이라는 분석이 나와 눈길을 끈다.

지난 7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열린 여야 5당 대표 만찬 자리에서 홍 대표가 "안희정 (성폭행 폭로 사건)을 임종석이 기획했다고 하던데"라고 한 발언에 대해 복수의 정치권 관계자들은 이 발언이 고도로 준비된 멘트라고 평가했다.

홍 대표가 그동안 돌출 행동과 발언을 통해 이슈의 중심에 서 온 만큼 해당 자리에서도 '자극적인' 발언을 기획했을 거라는 것. 본인이 화제의 중심에 서서 지지자를 결집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치지 않았을 것이라는 것이다.

이와 관련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은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홍 대표는 문 대통령이 나타나기 전 미투 기획설을 얘기했다. 그리고 나선 농담이라고 얼버무렸다. 당연히 이러한 소식은 남북간 합의 설명보다 더 관심을 받았다"고 꼬집었다.

박 의원은 그러면서 "만약, 잘 준비된 시나리오라면 그저 놀라운 뿐이다. 머릿속엔 그릴 수는 있으나 실행하기엔 재주를 몇 번 발휘해야 하니까"라고 덧붙였다.

한편, 홍 대표는 이 자리에서 또다시 임 실장에게 "임 실장은 미투에도 이렇게 무사하네"라는 말을 건넸고 임종석 실장은 "대표님도 무사하니 저도 무사해야죠"라고 맞받아쳤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정석(定石)’대로의 여행…삼주여행사 조중복 대표[인터뷰] ‘정석(定石)’대로의 여행…삼주여행사 조중복 대표
한국공연예술총연합회 송치만 회장, "케이팝랜드, 블록체인, 코인 면접 설명회 개최...미래를 말한다"한국공연예술총연합회 송치만 회장, "케이팝랜드, 블록체인, 코인 면접 설명회 개최...미래를 말한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