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식품/의료 더블
결핵예방 피내용 BCG백신, 6월 중 공급 재개…45만 명분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현지 공장 사정으로 국내 공급이 중단됐던 덴마크산 피내용 BCG 백신이 지난 2일 수입돼 6월 중에 공급이 재개될 예정이다.

7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이번에 들여온 덴마크산 피내용 BCG 백신 물량은 4만 5905바이알(vial)로 현재 식품의약품안전처의 국가검정이 진행 중이다. 1바이알은 10인 분량으로 이번에 수입된 총 물량은 약 45만 명분이다.

피내용 BCG 공급재개 이전까지는 이를 대체하는 경피용 BCG 백신으로 당초 계획인 오는 6월 15일까지 무료 지원을 지속할 예정이다.

질병관리본부는 “국가검정이 완료되면 민간의료기관으로 공급이 재개돼 생후 4주이내 영아가 동네 의료기관에서도 보호자와 함께 편히 접종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공급재개 이전에 영아 보호자 개별 접종 안내 및 민간의료기관접종자 재교육 등을 철저히 준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린 기자  gr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빙온젤아이스 전문기업 타스씨앤엠 김진기 회장[인터뷰] 빙온젤아이스 전문기업 타스씨앤엠 김진기 회장
[인터뷰]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지사 후보[인터뷰] 권오을 바른미래당 경북도지사 후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