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광주/전남 정치 더블
정재수 본부장 “남구형 자치분권 시대 열겠다” 광주 남구청장 출마 선언′남구형 민관공동자치정부′ 구성...지역사회 혁신
기업의 적극적인 유치와 좋은 일자리 창출 총력
정재수 광주도시철도경영본부장은 12일 “22만 남구민의 실질적인 삶을 바꾸고, 지역사회의 성장동력을 안착시켜 지속가능한 남구발전을 반드시 이루어내겠다”며 광주 남구청장 출마를 선언했다.<사진=박강복 기자>

[KNS뉴스통신=박강복 기자] 정재수 광주도시철도경영본부장은 12일 “′남구형 민관공동자치정부′를 구성해 구민의 삶을 실질적으로 바꾸고 지역사회를 혁신하겠다”며 광주 남구청장 출마를 선언했다.

정 본부장은 이날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구민과 행정이 함께 하는 ′민·관공동자치정부′ 구성을 통해 시민민주주의 가치를 일상화 하고, ′남구형 자치분권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정 본부장은 “남구의 신성장동력인 첨단에너지산업의 성공적 안착을 위해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인 ′영산강유역 에너지융복합클러스터 조성′ 사업을 반드시 안착시켜, 남구의 전성시대를 앞당기겠다”며 “이와 함께 관련 기업의 적극적인 유치와 좋은 일자리 창출 및 지역밀착형 창업환경을 조성해 ′살기 좋은 자족도시 남구′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22만 남구민 중 27,8%인 6만 여명의 청년들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도록 청년일자리를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만드는데, 최우선적인 정책수립을 하겠다”며 “이를 위해 ′청년일자리 전담부서′ 신설, ′남구청년재단′ 설립 및 ′청년수당′을 지원해 ′활력 남구′를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정 본부장은 “지난 1991년부터 광주광역시 서구의회 운영위원장, 남구의회 부의장 등 남구를 가장 잘 아는 ′지역밀착형 정치인′으로서 활발한 의정활동을 통해 시민민주주의의 핵심동력인 자치행정 역량을 갖추었다”며 “2012년부터 만 6년 동안 광주도시철도공사의 총괄실무책임자로서 중앙정부와 국회, 지방정부와 지방의회 그리고 지역사회와 협업을 통해 정치력과 행정력, 경영능력을 검증 받았다”고 강조했다.

정 본부장은 “남구의 변화와 혁신을 기대하는 지역사회의 갈망을 제 심장에 품고, 새로운 남구를 향한 뜨거운 발걸음을 내 딛는다”며 “정부가 인정한 혁신경영행정가인 저는 앞서 제시한 약속들을 기필코 실현해, 22만 남구민의 실질적인 삶을 바꾸고, 지역사회의 성장동력을 안착시켜 지속가능한 남구발전을 반드시 이루어내겠다”고 말했다.

박강복 기자  pkb7657@hanmail.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강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