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더블
文 대통령, 오늘(9일)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 참석…리셉션 주최미·중·일 정상급 인사 리셉션 참석…北 김영남도 참석할 듯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9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플라자에서 개최되는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개막식에서 평창올림픽을 계기로 방한한 정상급 외빈들에게 사의를 표하고, 올림픽에 참가하는 92개국 대표 선수들을 환영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또한 개막식에 앞서 각국 정상급 인사들이 참석하는 리셉션을 주최한다.

이날 리셉션에는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중국 시진핑 국가주석 특별대표 자격으로 방한한 한정 공산당 중앙정치국 상무위원 등이 참석한다.

특히 평창동계올림픽 북한 고위급 대표단으로 방남한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도 이날 리셉션에 참석할 것으로 알려져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문 대통령은 리셉션에 한반도 문제와 관련한 당사국 정상급 인사들이 모두 참석하는 만큼, 한반도·동북아 평화와 관련된 메시지를 언급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아베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는 등 주요국 정상급 인사들과 ‘평창외교’ 행보를 이어간다.

문 대통령은 아베 총리 외에도 안토니우 쿠테흐스 유엔 사무총장, 마크 루터 네덜란드 총리 등과 정상회담을 가질 계획이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JK2 김시현 대표, 베트남·캄보디아 구호활동 '보람'[인터뷰] JK2 김시현 대표, 베트남·캄보디아 구호활동 '보람'
[인터뷰] 다양한 콘텐츠로 도약하는 태안의 소비 네트워크 박승민 쓰달타운 추진 위원장[인터뷰] 다양한 콘텐츠로 도약하는 태안의 소비 네트워크 박승민 쓰달타운 추진 위원장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