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더블
북한 함경북도 길주서 규모 2.7 지진…“6차 핵실험으로 발생 ”
사진=기상청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오늘(8일) 오전 북한 함경북도 길주에서 규모 2.7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과 한국지질자원연구원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46분 1초에 함경북도 길주 북북서쪽 45km 지역에서 규모 2.7의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은 “자연지진이며 6차 북핵 위치로부터 북동쪽으로 2km 지역으로 6차 핵실험으로 발생한 유발지진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김린 기자  gr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김상동 경북 예천군 前 부군수 "예천을 경북의 중심으로 세우겠다"[인터뷰] 김상동 경북 예천군 前 부군수 "예천을 경북의 중심으로 세우겠다"
[초대석] 조규영 서울특별시의회 부의장, 제9대 의회 마무리 소회[초대석] 조규영 서울특별시의회 부의장, 제9대 의회 마무리 소회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