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북 장수군 KNS단독보도
장수레드푸드 융복합센터, 스토리텔링 용역 최종 보고회 개최힐링 장수에서 복길 걸으며, 복받아갈 날 손꼽아!

[KNS뉴스통신=윤선주 기자] 장수군은 지난 5일 장수군청 회의실에서 장수레드푸드 융복합센터 스토리텔링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군의 유래가 스며있는 19번 국도 ▲생명의 기원 뜬봉샘 ▲장수가야, 그곳이 알고 싶다 ▲논개외 의암송과 은행나무, 타루비, 장수향교, 장수호룡보루, 이성계의 진군로와 회로군, 금덕권역 사람들, 성관사, 도깨비권역, 육십령권역, 장수에 곰이 있어요, 수분공소, 신전교회, 레드푸드융복합단지, 우리동네 음악대장 하현우의 고향, 명품사과, 오미자, 장수토마토, 장수한우 등 21개의 소재를 스토리화했다.

특히 19번국도 관광상품화를 위한 스토리로 장수 19번 국도를 오복의 길로 설정하고 △1길 번암구간을 자녀를 얻는 복길 △2길 장수읍 수분령휴게소를 취업, 승진, 명예의 길 △3길 계남면 장수IC 앞 레드푸드 융복합센터를 무병장수의 복길 △4길 장계면 금덕제를 돈복의 길 △5길은 계북면 원촌을 사랑의 복길로 이야기를 엮었다.

“스토리 나무” 업체대표 장은영 작가는 “이번에 발굴된 스토리를 형상화 할 수 있도록 관련 시설을 조성하고 적극 홍보 한다면 장수를 찾는 관광객이 많이 증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며 “그동안 스토리창작에 적극 협조 해 주신 주민들에게 감사드린다” 고 말했다.

정승모 대외협력팀장은 “스토리텔링이 완료됨에 따라서, 경관농업과 치유농업 외 약선요리의 상품화를 위한 연구용역을 추진 중으로, 용역결과가 나오는 대로 투자의 타당성 검토를 거처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투자계획을 수립 하겠다”고 말했다.

윤선주 기자  faithyoon@hanmail.net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윤선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단독인터뷰] 대한민국문학메카본부 황하택 이사장, "문학은 영적이며 모든 예술의 근본"
[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인터뷰]한국공공기관연구원 자문위원 임승범 노무사 "성공적 정규직 전환에 대해 말하다"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