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8 22:51 (수)
예산군, 50년 역사 청사 떠나 새둥지로 이전
상태바
예산군, 50년 역사 청사 떠나 새둥지로 이전
  • 조영민 기자
  • 승인 2018.02.05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까지 이사… 12일부터 신청사 본격 근무
예산군청 신청사

[KNS뉴스통신=조영민 기자] 충남 예산군이 1968년 5월 건축된 50년 역사의 현재 청사에서의 근무를 2월 11일 마감하고 새둥지(군청로 22)로 자리를 옮긴다.

5일 군에 따르면군은 5일 신청사 이사차량 환송행사를 통해 본격적인 신청사 이사를 알렸다.

지난 1일부터 11일까지 11일간 구청사에서 신청사로 진행된 이사는 민원업무 및 행정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순차적으로 실시된다. 이사 일정에 따른 민원인의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해 실과별로 입구 앞에 이사 일정을 공지하는 한편 예산군소식지, 현수막, 전광판, 이장회의 등을 활용해 알리고 있다.

신청사는 대지면적 3만 5397㎡, 연면적 2만 5805㎡, 지하 1층, 지상 9층으로 구성됐으며 2015년 10월 8일부터 공사를 시작해 지난해 12월 12일 준공됐다. 사업비는 총583억원이다. 주차는 지상 397대, 지하 206대 총 603대를 주차할 수 있다.

현재 청사에 있는 실과 모두 신청사로 이전하고 별관(주교로 64)에 있던 건설교통과, 상하수도사업소가 신청사 내로 이전하게 된다. 상하수도사업소가 수도과로 명칭을 변경해 청사 내에 위치하면서 16개 실과가 한데 모이게 된다.

가장 먼저 민원인을 맞이하는 민원실이다. 3곳으로 나눠져 있던 민원실이 하나로 모여 민원인의 업무처리가 편리해졌다.

또한 300여석의 아트홀(대공연장)에서는 교육, 행사, 공연 등 문화행사가 개최할 수 있어 문화예술공연의 장으로 다양하게 활용될 예정이다.

1968년 5월 3일 5350㎡ 규모로 건축된 청사는 앞으로 도시재생뉴딜사업 거점지역으로 활용해 행복주택 건립사업이 추진된다. 작년 12월 19일 예산군-한국토지주택공사와 행복주택 건립 협약을 체결했으며, 12월 29일 국토교통부 심사를 통과해 앞으로 행복주택 건립이 본격적으로 추진될 예정이다.

조영민 기자 dtn@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