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정치일반 더블
통일부 “마식령스키장 공동훈련 오늘(31일)부터 1박2일 진행”“우리 대표단 45명, 전세기 통해 방북”
사진=통일부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남북이 오늘(31일)부터 1박2일 일정으로 마식령스키장에서 공동훈련을 진행한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이주태 통일부 교류협력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우리 대표단 45명이 북측 마식령스키장 남북 스키선수 공동훈련 참가를 위해 방북한다”고 밝혔다.

이 당국자는 “우리 대표단은 항공편을 이용해 오전 10시 강원도 양양공항을 출발해 원산 갈마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라며, “1박2일 일정으로 체류하면서 남북 공동훈련 일정을 진행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는 2월1일 공동훈련을 마치면 항공로를 이용해 양양공항으로 귀환하게 되며, 이때 북측 대표단이 동승해 방남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 당국자는 공동훈련 발표가 늦어진 이유와 관련 “오늘 아침에 제재 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율이 완료됐다”고 말했다.

남북 스키선수들은 첫날 자유 스키를 한 뒤 다음날 공동훈련과 친선경기 등을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