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의료/건강 더블
인플루엔자 유행 지속…“지금이라도 예방 접종”
사진=질병관리본부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지난해 12월 1일 2017-2018절기 인플루엔자 유행주의보가 발령(47주·외래 환자 1000명당 7.7명)된 이후 인플루엔자 의사환자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인플루엔자 의심환자수는 2017년 50주 30.7명, 51주 53.6명, 52주 71.8명, 18년 1주 72.1명으로 집계됐다.

연령별로 7~12세(외래 환자 1000명당 119.8명), 13~18세(1000명당 99.3명)는 지난주에 비해 감소하는 추세지만 전 연령에서 아직 발생이 높은 상황이다.

급성호흡기감염증 표본감시 결과 입원환자는 기관당 신고수 2017년 52주 11.26명, 2018년 1주 14.53명 등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0세(2.80명/만명), 1~6세(1.66명/만명), 65세 이상(1.15명/만명)에서 입원환자가 많았다.

이에 질병관리본부는 인플루엔자 입원율이 높은 영·유아 및 65세 이상 노인 등 고위험군에게 주의를 당부했다.

특히 노인, 임신부, 만성질환자 등 고위험군 중 미접종자는 지금이라도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받을 것과 학령기 학생은 집단생활로 인플루엔자 확산의 우려가 있으므로 개학 전 꼭 예방접종을 받을 것을 강조했다.

한편 2018-2019절기부터는 60개월 이상 12세 이하 초등학생까지 인플루엔자 무료접종 지원이 확대되고, 향후 중·고등학생까지 단계적으로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

김린 기자  gr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
[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