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외교 더블
외교부 “北 평창참가, 제재 위반 논란 없도록 국제사회와 긴밀 협의”

[KNS뉴스통신=이동은 기자] 외교부는 오늘(11일) 평창동계올림픽 북한 대표단의 남한 체류비를 지원하는 것은 제재 위반 소지가 있다는 지적과 관련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와 관련해서 국제사회에서 대북제재 위반 등의 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한다는 것이 우리 정부의 기본 입장”이라고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을 통해 “제재 위반 논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유엔을 포함한 국제사회와 긴밀히 협의해 나간다는 계획”이라며 이 같이 말했다.

노 대변인은 이날 북한 노동신문이 ‘우리의 핵 무력은 그 어떤 정치적 흥정물이나 경제적 거래물이 아니다’고 주장한 데 대해 “새로운 발언은 아니다”며, “우리 정부로서는 북핵 문제를 평화적이고 외교적인 방식으로 해결해야 한다는 그런 기본 입장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노 대변인은 미국이 평창동계올림픽에 마이크 펜스 부통령을 파견하기로 한 것과 관련해서는 “우리 정부로서는 당연히 환영한다”며, “펜스 부통령 방한 계기에 다양한 주제에 대해서 한미 간에 의견 교환이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동은 기자  eun3753@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
[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