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더블
‘주목’ 가상화폐 거래소, 박영선 “폐쇄 부작용 3가지는?” 핫이슈 등극
(사진 출처=박영선 의원 페이스북)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관련 논란이 큰 주목을 받고 있다.

11일 오후 1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가상화폐 거래소’, ‘가상화폐 폭락’, ‘가상화폐’ 등이 연이어 등극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이날 오전 박상기 법무장관이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를 언급해 충격을 안긴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갑론을박이 급속도로 확산되고 있다.

이에 대해 민주당 박영선 의원은 자신의 SNS에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이것만이 답일까? 아닐듯 한데 ... 빈대 잡자고 초가삼간 태우는 격? 되지 않을까 하는 우려”라는 글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덧붙여 “거래소 폐쇄로 파생되는 부작용 생각나는 데로 간단히 적어보면 1. 자금이 해외로 유출될 수 밖에 없다. 2. 4차산업혁명시대 블록체인, 암호화폐에 대한 관련 기술발달에 문제가 있다. 3. 암호화폐의 유통과 시장을 앞으로 인위적으로 막기가 불가능 할거다.”라고 밝혀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기자 출신 국회의원이자 경제전문가로 유명한 박영선 의원은 헌정사상 최초의 여성 국회 법제사법위원장과 원내대표를 역임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