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중국
마크롱 대통령 8일 첫 국빈 방중
에마뉘엘 마크롱(Emmanuel Macron) 프랑스 대통령 © AFPBBNews

[크레디트 ⓒAFPBBNNews=KNS뉴스통신] (베이징=AFP) 중국 외교부가 1월 8일부터 3일간 에마뉘엘 마크롱(Emmanuel Macron) 프랑스 대통령이 중국을 방문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방문은 마크롱 대통령의 첫 중국 국빈 방문이며, 10월의 공산당 제19차 전국인민대표회의 이후 유럽연합 국가 지도자의 첫 번째 방문이다.

마크롱 대통령은 강력한 유럽을 위해서는 "중국을 직면"해야 한다고 언급한 바 있다.

또한 신년 연설에서 프랑스와 유럽이 과거의 영광을 되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우리는 더 자주적이고, 더 단결되며, 더 민주적인 유럽이 되어야 한다"고 말하며, "유럽은 중국과 미국에 맞설 수 있는 경제적, 사회적, 친환경적, 과학적 힘을 가질 수 있다고 굳게 믿는다"고 덧붙였다.

마크롱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은 유엔 안전 보장 이사회 상임 이사국으로서 시리아 사태와 북한의 핵 문제를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겅솽(Geng Shuang)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일(현지시간) 정례 브리핑에서 "이번 방문이 중국과 프랑스 간 정치적 상호신뢰와 전략적 소통을 끌어올리길 바란다”고 전했다.

© AFPBBNews

AFPBBNews=KNS뉴스통신  .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AFPBBNews=KNS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인터뷰] 나눔으로 만들어가는 진짜 아름다움, 바니뷰티 길민성 대표를 만나다.
[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인터뷰] 소비자 마음 사로잡는 수제화 장인 지쎄(GISSE) 이한춘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