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더블
정봉주 ‘화제’... 박영선 “신은 진실을 알지만 때를 기다린다” 시선 집중
(사진=정봉주-박영선 의원)

정봉주 전 의원이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29일 오전 11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정봉주’가 등극하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특히, 정봉주 전 의원의 문재인 정부 첫 특별사면 대상에 포함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정봉주 전 의원에 대한 각계 인사들의 반응이 쏟아지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정봉주 전 의원과 함께 'BBK 저격수‘로 알려진 박영선 의원은 자신의 SNS에 “10년을 기다렸다. 봉도사 사면소식을 김근태의장님 추모미사중에 접했습니다. 먼저 감사기도를 드리고 미사중이었지만 짧게 그 기쁨을 올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너무 너무 너무 기뻐서요.”라고 언급했다.

덧붙여 “올해 제겐 소망이 있었습니다. ‘신은 진실을 알지만 때를 기다린다’. 그때가 꼭 오기를 기원하는 소망. 첫번째 때는 정권교체! 이루어졌습니다. 두번째 때는 정봉주사면. 아! 이것도 이루어졌네요. 세번째 때는 BBK. 다스의 주인이 밝혀지는 것. 세가지 소망 중 두개가 이루어지고 나머지 하나도 현재 진행 중이니 정말 정말 감사해야지요. 정봉주 사면. 10년을 기다렸습니다. 사필귀정의 결정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고 밝혀 주목 받고 있다.

한편, 서울시장 출마를 선언한 박영선 의원은 지난 26일 쿠키뉴스 조사에서 당내 경선 지지율이 박원순 시장에 두자리수(10.1%)를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인터뷰]장애인문화신문 강동규 편집사장, "사회 지도층,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정책 펼쳐야"
[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인터뷰] 장애인문화신문 유환섭 상임고문, "장애인을 위한 올바른 길잡이..."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