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 싱글
생리컵 이어 '면 생리대'까지 관심 폭주...이효리도 언급한 발언 "꺼림칙해도 조금 수고스럽더라도"
사진=이효리 인스타그램

[KNS뉴스통신=황인성 기자] 국내 처음으로 생리컵 판매가 허용되면서 핫이슈로 급부상한 가운데 덩달아 면 생리대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가수 이효리는 과거 자신의 블로그에 면 생리대를 추천하는 글을 올려 화제가 되었던 바 있다. 당시 이효리는 "그날 면생리대 사용해 보셨나요?"라며 "빨고, 삶고, 말리고, 조금 수고스럽고, 꺼림칙하다는 생각도 들지만 내 몸을 좀더 편안하게 사랑해주고 싶은 분들 한 번 써봐요"라며 면생리대를 언급한 바 있다.

의료용 실리콘 재질로 만들어진 생리컵은 국내에서는 판매하지 않아 해외 직구 등을 통해 많은 소비자들이 찾아 이용 해 왔다. 직접 여성의 몸 안으로 삽입하는 방법 때문에 많은 여성들이 꺼려하기도 했으나 실제로 이용한 소비자들의 한결같은 추천에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 한 것. 특히 생리컵은 내용물을 버리고 깨끗이 씻은 후 다시 사용할 수 있어 일반 생리대 보다 훨씬 경제적이라는 장점도 가지고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KNS뉴스통신 고유 콘텐츠입니다.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황인성 기자  ent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황인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종순 골드리오 대표 "주얼리업 오래하다 보니 거의 관상쟁이 됐습니다"[인터뷰] 박종순 골드리오 대표 "주얼리업 오래하다 보니 거의 관상쟁이 됐습니다"
[인터뷰] 우리들척추운동센터 천안지점 박정호 원장, 현대인 체형교정 중요성 역설[인터뷰] 우리들척추운동센터 천안지점 박정호 원장, 현대인 체형교정 중요성 역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