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더블
中서 AI 인체감염 연이어 발생…“여행 시 주의”
자료=질병관리본부

[KNS뉴스통신=김린 기자] 최근 중국에서 조류인플루엔자(AI) 인체감염 환자가 연이어 발생 보고됨에 따라 보건당국이 감염에 주의하라고 당부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중국 여행객은 현지 여행 시 생가금류 시장 방문 및 가금류와의 접촉을 피하고 손씻기 등 예방수칙을 지켜달라”고 5일 당부했다.

홍콩보건부에 따르면 중국 광시좡족자치구 구이강(Guigang)에서 지난달 7일 AI(H5N6) 인체감염 환자(33세 남성) 1명이 발생했다. 윈난성에서는 같은 달 21일 AI(H7N9) 인체감염 환자(64세 남성) 1명이 발생했다.

AI 인체감염은 대부분 중국의 생가금류 시장에서 감염된 조류와의 접촉에 의해 발생하고 있다. 이번에 발생한 환자도 가금류와 접촉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질병관리본부는 중국 여행 시 가금류 접촉에 주의하고 생가금류 시장 방문 자제할 것을 강조했다. 또 입국 시 건강상태질문서를 제출하고 가금류 접촉 후 10일 이내 발열 및 호흡기 증상 발현시 보건소 또는 ☏1339(질병관리본부 콜센터)로 연락을 당부했다.

AI(H5N6) 인체감염 사례는 2014년 중국에서 최초 발생 보고된 뒤 이번 신규 환자 발생으로 현재까지 총 18명이 모두 중국에서 발생해 이 가운데 10명이 사망했다. AI(H7N9)는 지난 2013년 중국 최초 발생 이후 매년 10월~4월 계절적으로 유행하고 있으며 지난 2016~2017절기에는 766명이 발생해 288명이 사망했다.

질병관리본부는 “AI(H5N6)가 지난 절기에 이어 이번 절기에도 국내 가금농장 및 야생조류에서 검출됐고 AI(H7N9)의 경우 국내 가금농가에서 발생한 적은 없지만 과거 야생조류에서 검출된 사례가 있다”면서 “인체감염 예방을 위해 축산농가 또는 철새도래지 방문을 자제하고 30초 이상 손씻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린 기자  gr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종순 골드리오 대표 "주얼리업 오래하다 보니 거의 관상쟁이 됐습니다"[인터뷰] 박종순 골드리오 대표 "주얼리업 오래하다 보니 거의 관상쟁이 됐습니다"
[인터뷰] 우리들척추운동센터 천안지점 박정호 원장, 현대인 체형교정 중요성 역설[인터뷰] 우리들척추운동센터 천안지점 박정호 원장, 현대인 체형교정 중요성 역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