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회일반 더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청도사무소 분리 증설키로 해청도지역 농업인의 불편해소와 관계기관․단체 등의 지속적인 요구를 반영

[KNS뉴스통신=이현주 기자]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북지원 경산․청도사무소는 2개 시․군을 관할하는데 따른 청도지역 농업인의 불편해소와 관계기관․단체 등의 지속적인 요구를 반영하여 2018년도에 농관원 경산․청도사무소를 분리․ 증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무소가 분리․증설되면 대중교통 이용의 불편과 정보통신 혜택을 받을 수 없는 영세 고령농 등 민원인에 대해 신속한 농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큰 장점이 있다.

그간 대중교통으로 원거리 사무소 방문에 따른 지역 농업인의 민원처리 불편이 많았으나, 사무소 증설로 불편은 완전히 해소될 것으로 전망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청도반시, 복숭아, 사과, 버섯, 한재미나리, 대추, 딸기 등 지역 특산품 고품질․안전관리가 지자체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었는데 농식품 안전․품질관리 전문기관인 농관원 증설이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지역주민과 함께 크게 환영한다”고 전했다.

이현주 기자  newsjxh@gmail.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
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