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더블
하태경 “홍준표 대표 당내 성적 좋지 않아…2차 탈당은 없다”
사진=안현준 기자

[KNS 뉴스통신 박정민 기자] 바른정당 하태경 최고위원이 14일 "홍준표 대표는 지금 당 사람들을 아무도 믿지 않고 있으며 당내 정치 성적이 좋지 않다"고 평가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홍 대표가 의원들과의 관계가 너무 좋지 않아 한국당내 정세 파악이 되지 않는다. 현재 믿고 의지할 세력이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하 위원은 이어 "때문에 종이호랑이가 들어왔는데도 (김무성 계파에 대해) 이익 집단이라고 말하는 등 견제구를 상당히 날렸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친박도 강한 계파가 아닌 허물어진 궁궐인데, 포섭할 생각은 하지 않고 욕하고 막말만 하고 있다"며 "홍준표 대표의 당내 정치는 안철수 유승민 다 성적이 좋지 않지만 최악인 것 같다"고 말했다.

하 위원은 이날 타당과 통합 및 연대 가능성에 대해 "유승민 대표는 일관되게 개혁 세력이 주도해서 국민의당이나 한국당의 괜찮은 사람들과 합치자는 이야기를 해왔다"며 "저도 그렇고, 일부 한국당과만 가능성을 열어두자고 했던 남경필 지사 같은 사람도 양보해서 국민의당과도 열어둔 것은 당내 타협의 결과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유 대표와 안 대표가 오늘 만나지만 우리는 국민의당의 내부를 분란시키고 교란시키는 비 신사적인 행위는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남평필 지사 등의 2차 탈당 문제에 대해서는 "남 지사가 서청원 킬러이기 때문에 남 지사가 들어가면 서 의원이 녹취록을 공개할 것이다, 그러면 홍 대표가 죽기 때문에.. (받아주지 않을 것)"라면서 바른정당 의원들의 2차 탈당 가능성에 대해서는 선을 그었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
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