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1 17:38 (토)
구미시, 시민공유도서관 ‘스토리 팟’ 개관
상태바
구미시, 시민공유도서관 ‘스토리 팟’ 개관
  • 장완익 기자
  • 승인 2017.10.25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북 원시티 11년, 스토리 팟 개관으로 독서운동의 새지평
구미시는 25일 금오산에서 스토리 팟의 개관식 및 도서벼룩시장을 개최했다. <사진=구미시>

[KNS뉴스통신=장완익 기자] 구미시는 25일 오전 금오산에서 스토리 팟의 개관식 및 도서벼룩시장을 개최했다.

스토리 팟은 캐나다 뉴마켓시(Town of Newmarket, 시장 토니 반 바이넌)에 설치된 야외도서관으로, 지난 2월 22일 두 도시간의 친선체결로 국내에는 처음 도입됐으며, 구미시 금오산과 동락공원에 설치됐다.

단풍이 곱게 물든 금오산 자락에서 국악공연과 이황선생의 독서권장 시조창으로 막을 연 행사에는 시·도의원, 각급 기관단체장, 독서단체, 출판사, 금오독서회를 비롯한 시립도서관 소속 20개 독서회 회원 및 책을 사랑하는 시민 300여명이 참석해 스토리 팟 개관을 축하했다.

부대행사로 진행된 도서벼룩시장은 구미시립중앙도서관을 비롯한 인동·상모정수·봉곡·선산도서관 등 5개 시립도서관 독서회에서 비즈시트캔들 만들기, 리본공예체험, 프랑스자수체험, 펠트 북밴드 만들기, 수채화·캘리그라피 체험과 병행해 운영했다.

남유진 구미시장은 국제 독서교류 협력 성과를 인간의 달 착륙과 비교하며 “오늘 시작한 한걸음이 1년, 10년 후에는 거대한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음을 강조”하고 참여한 시민들에게 책과의 친밀한 동행을 제안했다.

한편, 시민들의 박수 속에 문을 연 스토리 팟은 약 7㎡(1.8평)의 작은도서관으로 주간에는 공원이나 도심의 독서쉼터가 되고 야간에는 지붕에 설치된 태양열전지가 생산한 전기로 LED조명을 밝혀 주변경관을 살려 줄 것으로 보인다. 문이 열려 있을 때는 언제든지 와서 책을 읽고, 빌려가고, 기부도 할 수 있어 지역주민들이 만들어가는 도서관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스토리 팟의 이용시간은 매일 오전 10시~오후 5시까지이며 도서대출, 도서 기부, 야외독서회, 버스킹 공연, 작은 전시회 등을 준비하고 있다. 다만, 혹한기와 혹서기, 눈과 비과 오는 날은 휴관할 예정이다.

장완익 기자 jwi6004@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