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에너지 더블
동서발전, 신입사원 136명 채용…11월 1일까지 접수장시간 근로 개선 통한 일자리 나누기로 채용인원 확대 추진
블라인드 방식 채용…채용전형 축소 등 지원자 편의 제공
사진=동서발전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직무대행 박희성)은 19일 2017년 하반기 신입사원 채용을 위해 오는 11월 1일까지 지원서를 접수한다고 밝혔다.

이번 채용인원에는 내년도 임금피크 전환에 따른 신규 채용인원과 장시간 근로 개선을 통한 일자리 나누기를 통해 인건비 증가 없이 추가 채용되는 인원(72명)이 포함된다.

동서발전의 ‘일자리나눔형 4조3교대’는 직원의 대근 발생비용과 연차휴가 보상비 재원으로 인건비 증가 없이 신규직원을 채용하는 일자리 나누기 모델로 일자리 나눔조 운영을 통해 다른 근무조원의 휴가나 교육 발생시 나눔조 근로자가 대체근로를 해 대근 미발생과 연차휴가 보장으로 교대근무자의 장시간 근로를 개선할 수 있다.

이번 모집인원은 총 136명(사무 24, 발전 72, 화학 32, 토목/건축 2, IT 6)으로 대졸수준 정규직과 채용형 인턴으로 구분해 채용하며, 채용형 인턴은 약 2개월 인턴기간 수료 후 채용제한 사유가 없을 시 100% 정규직으로 전환 채용한다.

채용인원의 약 16% 수준을 취업지원대상자(국가유공자) 및 장애인 구분채용으로 선발하여 사회형평적 채용에도 앞장선다. 또한, 본사이전 지역인재 채용을 위해 가점제도를 확대한다.

선발절차는 1차 필기전형, 2차 면접전형 순으로 진행되며 채용 관련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원자들의 편의를 위해 시험전형을 개선해 필기 1회, 면접 1회로 축소해 채용 지원에 따른 소요시간을 단축한다. 필기시험장은 서울지역 한 곳에서 서울․울산․대전․광주지역 4곳으로 확대하여 지방 응시자들의 편의를 돕는다.

동서발전은 블라인드 방식으로 채용을 진행함에 따라 서류전형 없이 최소 적격여부만 충족하면 전원 필기시험에 응시할 수 있게 하고 증명사진, 학교명, 학력, 가족사항 등의 불필요한 인적사항을 적는 기입란을 삭제했다.

면접도 블라인드로 시행하며 면접 복장에 따른 선입견을 배제하고 지원자들의 구직비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유니폼을 제공한다. 또한 외부 면접관을 확대 운영 및 평가권한 부여로 채용비리를 적극 예방할 계획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공채는 장시간 근로개선을 통한 일자리 나눔 등 일자리 창출 노력을 통해 채용인원을 확대, 진행하고 있다”며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책임 수행과 청년실업 해소에 앞장서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동행] 지란지교(芝蘭之交)를 꿈꾸며 첫 힐링트레킹!
[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인터뷰] 박병종 ‘영조의 환생’ 행사집행위원장 "위민 정신은 영원히 지켜져야 할 가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