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12:05 (월)
LH 대경본부, 취약계층 주거복지 안정을 위한 협약 및 계약체결
상태바
LH 대경본부, 취약계층 주거복지 안정을 위한 협약 및 계약체결
  • 장세홍 기자
  • 승인 2017.09.14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LH대구경북지역본부>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본부장 한병홍)는 14일 LH대구경북본부 회의실에서 (사)자원봉사능력개발원, 서구종합사회복지관, 포항사단복지법인 중앙엘림복지재단과 함께 사회적 취약계층의 주거복지 안정을 위한 업무협약 및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LH 대구경북본부에서 보유중인 보수제외주택, 사용승인 20년 이상 주택, 장기미임대주택 등을 복지단체에 무상으로 공급하고 복지단체는 이를 활용해 장애인, 치매노인, 한부모가정, 가정폭력·성폭력 피해자를 위한 긴급피난시설 등으로 활용한다.

따라서, LH는 공가주택을 발전적 방향으로 해소하고, 사회복지단체는 국민 삶의 질과 사회적 약자를 배려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이번 계약은 LH와 사회복지단체의 단순 업무유대관계를 위한 업무협약 관계를 넘어 계약을 통해 공가주택 활용과 안정적인 공급을 위한 시스템을 구축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한병홍 LH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과 계약은 LH에서 활용이 곤란한 공가를 여러 사회복지단체와 함께 활용방안을 찾았다는 점에서 국민주거복지 향상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아울러 사회적기업, 지자체 등 다양한 기관과 함께 공가를 사회복지시설, 창업시설 등 다양하고 발전적인 방향으로 활용토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장세홍 기자 jsh953@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