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산 경제 더블
부산시, 2017 부산사인엑스포 개최
창작모형광고물부문 대상작 ‘산악인(최환정作)’(사진=부산시)

[KNS뉴스통신=이정민 기자] 부산시가 오는 19일부터 22일까지 4일간 시청 1층 및 대강당 앞 홀에서 아름다운 옥외광고문화 정착을 위한 ‘2017 부산 사인엑스포’(SIGN EXPO BUSAN 2017)를 개최한다.

올해로 15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부산옥외광고대상 공모전 수상작품 전시, 특별테마기획전, 옥외광고업 종사자 통합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개막행사는 19일 오전 10시 30분 시청 1층 로비에서 서병수 부산시장과 김경년 부산광역시 옥외광고협회장, 이용수 한국옥외광고협회 중앙회 회장을 비롯해 전국 시·도 옥외광고협회장, 부산시 옥외광고협회 회원 및 관련학과 대학생, 수상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2017 옥외광고대상 공모전 수상자에 대한 시상식도 함께 진행된다.

특히 올해 부산옥외광고대상 공모전 전시에는 창작모형광고물, 창작디자인광고물, 우리 동네 예쁜 간판 그리기 3개 부문의 대상작을 비롯한 다양하고 창의적인 수상작품들이 시민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공모전에서는 ▲창작모형광고물 부문: 최환정씨의 ‘산악인’ ▲창작디자인광고물 부문: 조형준씨의 ‘지구온난화환경단체 「화이트포스」’ ▲우리동네 예쁜간판 그리기 부문: 강민정 어린이의 ‘초콜릿공장’ 작품이 각 분야의 대상을 차지했다.

‘산악인(최환정作)’은 암벽을 오르는 등산가의 역동적인 모습 등 다양한 소재와 전체적인 조형성이 매우 뛰어나며 ‘등산용품전문점’에 대한 소비자의 주목성과 인지성, 목적성 등을 잘 표현하고 이끌어낸 완성도가 높은 훌륭한 작품으로 평가됐다.

‘지구온난화 환경단체「화이트포스」(조형준作)’은 극지생물 환경보호를 위해 활동하는 환경단체의 브랜드와 사인물을 통합 개발해 디자인한 작품이다. 시인성과 창의성 등 사인으로서의 기능 뿐만 아니라 건물과의 조화성도 매우 돋보이는 우수한 작품으로 평가를 받았다.

‘초콜릿공장(강민정作)’은 아이들의 눈으로 바라본 간판이란 광고 하고자 하는 매체를 잘 표현하고 창의성과 독창성 및 내용이 잘 전달된 작품으로 심사위원들의 호평을 받았다.

특별테마기획전에서는 노후간판 개선사업 사례와 옥외 광고물의 역사 등 간판에 대한 흥미를 유발시킬 수 있는 컨텐츠와 시민이 간판을 달거나 주문을 할 경우 불이익을 당하지 않을 수 있도록 관련 시·조례 및 법규 등도 전시될 계획이다.

이번 전시회 기간 중 부산지역 옥외광고업자 1000여명을 대상으로 옥외광고물 관련 법령설명 및 우수사례 등을 소개하는 통합교육(9월 21일 오전 9시/오후 2시 시청 1층 대강당)이 진행된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이번 부산사인엑스포를 통해 품격 있는 간판 문화 정착과 옥외광고산업을 육성하고 창의적이고 아름다운 간판문화에 대한 시민 인식을 높이는 등 부산의 옥외광고문화 수준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민 기자  leeds0038@naver.com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
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