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연예 싱글
‘막장 폭행’ 신종령... “비굴한 합의는 하지 않겠다?” 논란 일파만파
(사진=MBN 벙송화면 캡쳐)

개그맨 신종령(35)이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9일 오전 10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신종령’이 등극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신종령의 연이은 폭행 사건에 대한 비난이 쏟아지는 가운데, 첫 번째 사건 당시 신종령의 발언이 새삼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1일 특수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던 신종령은 복수의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뺨을 때린 건 사실이지만 특수 폭행은 없었다.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자신에게 시비를 걸고 협박하는 사람들을 참을 수 없었다. 비굴한 합의는 하지 않겠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한편, MBN은 지난 5일 새벽 서울 마포구 상수동의 한 술집 앞에서 누군가 신종령이 폭력을 휘두르는 장면이 담긴 CCTV영상을 공개해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서미영 기자  ent2@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서미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대한반딧불 교육복지진흥원 오병현 원장[인터뷰] 대한반딧불 교육복지진흥원 오병현 원장
[인터뷰] 리드믹요가협회 박성희 회장, "남녀노소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리드믹요가"[인터뷰] 리드믹요가협회 박성희 회장, "남녀노소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리드믹요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