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기 사회 더블
[의료상식] 초음파 이용한 슈링크리프팅, 얼굴 탄력에 도움

[KNS뉴스통신] 최근 얼굴에 탄력이 떨어지는 현상뿐만 아니라 깊은 주름, 무너진 턱 라인 등은 30~50대 중년층의 문제만이 아닌 비교적 젊은 여성층에서도 많이 나타나고 있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동안 얼굴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면서 얼굴에 탄력을 되살리고, 주름을 개선하는 실리프팅이나 레이저 리프팅에 대한 관심 또한 증가하고 있다. 이 중에서도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슈링크리프팅은 고강도 초음파를 이용해 피부 가장 깊숙한 곳부터 표면까지 팽팽하게 당겨주는 비수술적 리프팅시술로 간단한 시술만으로도 얼굴의 탄력을 개선할 수 있어 주목을 받고 있다.

기존 실 리프팅과는 달리 마취 없이도 시술이 가능해 통증과 시술시간이 단축됐으며, 식약처에서 승인받은 안전한 리프팅이기에 시술 후 붓기나 멍 등의 증상이 거의 남지 않아 즉시 일상생활이 가능해 바쁜 직장인들에게도 호응을 얻고 있다.

라마르 이수점 김봉철 대표원장은 “얼굴뿐만 아니라 바디라인을 개선하는데도 도움을 주는 슈링크리프팅은 울쎄라와 같은 영상장치가 없어 슈링크 시술 전 울쎄라 영상장치를 이용해 개인의 피부 속을 체크한 뒤 시술하면 더욱 좋은 효과를 얻을 수 있다”며 “환자의 얼굴 및 피부상태, 노화의 진행 정도에 따라 적합한 시술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충분한 상담이 진행된 후 시술을 받는 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한편 김봉철 원장은 의료진을 대상으로 활발한 강연을 펼치고 있으며, 해외 의료진을 대상으로도 슈링크 관련 자문을 담당하며 전문적 지식을 전파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KNS뉴스통신  sushin@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KNS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