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미국 포토
트럼프 "리버만 FBI 국장 유력 후보자"
한때 민주당 부통령 지명자였던 조 리버만(Joe Lieberman) © AFPBBNews

[크레디트 ⒸAFPBBNNews=KNS뉴스통신] (워싱턴=AF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목요일 한때 민주당 부통령 지명자였던 조 리버만(Joe Lieberman)이 FBI 국장이 될 가장 유력한 후보라고 말했다.

75세 리버만이 선두주자인지를 물은 질문에 트럼프는 "그렇다"고 답하며 리버만의 후보자 사실을 깜짝 발표했다.

코네티컷주 상원의원 출신의 리버만은 2000년 민주당 앨 고어와 함께 대선을 치렀지만, 조지 W. 부시와 딕 체니에 패배했다.

2008년 리버만은 공화당 존 맥케인을 지지했다.

정부가 트럼프의 러시아 내통설로 위기에 빠진 가운데 신임 FBI 국장 임명은 면밀하게 다뤄질 것으로 보인다.

© AFPBBNews

AFPBBNews=KNS뉴스통신  .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AFPBBNews=KNS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인터뷰] 박우현 박사, 동서통합의술로 난치병 치료 선도
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나눔정신 실천하는 유태호 (주)희성 대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