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더블
“공정위, 기업집단국 신설 강력한 재벌개혁 추진해야”민주당, 문재인 정부 강력한 재벌개혁 추진 확인 환영 밝혀

[KNS뉴스통신=김관일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공정거래위원회 김상조 위원장 후보자가 기업집단국을 신설하겠다고 밝히자 이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제윤경 민주당 원내 대변인은 지난 18일 오후 현안 서면 브리핑을 통해 “김상조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 후보자가 기업의 불공정거래 행위를 전문적으로 조사하고 시장경쟁 상황을 분석할 수 있는 기업집단국을 만들겠다고 밝혔다”면서 “문재인 정부의 강력한 재벌개혁 추진을 확인할 수 있는 반가운 소식”이라고 환영했다.

제 원내 대변인은 “기업집단국의 전신인 공정위 조사국은 1992년에 생겼으며, ‘재벌개혁 전담부서’라는 타이틀을 얻었으나 2005년 재계의 요구를 받아들여 폐지됐다”면서 “박근혜 정부 초기인 2013년에도 공정위가 기업집단국 신설을 추진했지만, 기획재정부와 안전행정부의 반대로 무산된 적이 있었으며, 그동안 재벌은 공룡처럼 권력과 경제력을 키워왔는데 ‘경제검찰’ 공정위의 권한은 축소돼 ‘종이호랑이’로 전락되고 말았다”고 지적했다.

제 원내 대변인은 “재벌의 경제력집중 억제와 관련한 모든 업무를 포괄하고, 조사역량을 대폭 강화한 기업집단국을 만들어 재벌개혁을 추진해야 할 것”이라며 “우리 더불어민주당도 문재인 정부의 강력한 재벌개혁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관일 기자  ki21@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김관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존스킨한의원 강병조원장 "여름철에는 탈모에 더 주의를 기울여야"[인터뷰] 존스킨한의원 강병조원장 "여름철에는 탈모에 더 주의를 기울여야"
[인터뷰] 이윤한 전북학우회 회장을 만나[인터뷰] 이윤한 전북학우회 회장을 만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