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더블
새 정부, 별칭 없이 ‘문재인 정부’ 사용할 듯…“실용적으로 불러 달라”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강윤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이후 출범한 새 정부가 별도의 명칭이 없이 ‘문재인 정부’라는 명칭을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관계자는 오늘(18일)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참여정부나 국민의정부처럼 지칭할 계획은 없다”며, “실용적으로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언론도 ‘더불어민주당 정부’라고 하실 수도, ‘문재인 정부’라고 하실 수도 있을 것”이라며, “자율적으로, 실용적으로 사용해달라”고 말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취임 직후 당을 존중하는 차원에서 ‘더불어민주당 정부’로 불러달라고 했으나, 이날 제37주년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는 ‘문재인 정부’라는 명칭을 사용했다.

한편, 김대중 전 대통령은 주권이 국민에게 있다는 의미를 담아 ‘국민의정부’, 노무현 전 대통령은 참여민주주의를 강조한 ‘참여정부’라는 명칭을 사용했다.

강윤희 기자  kangyun1107@kns.tv

<저작권자 © KNS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강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KNS가 만난 사람
[인터뷰] 대한반딧불 교육복지진흥원 오병현 원장[인터뷰] 대한반딧불 교육복지진흥원 오병현 원장
[인터뷰] 리드믹요가협회 박성희 회장, "남녀노소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리드믹요가"[인터뷰] 리드믹요가협회 박성희 회장, "남녀노소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리드믹요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